뉴스 기사 > 인공지능 요약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인공지능 요약

인공지능 자동 요약 플러그인 : sir.kr 컨텐츠몰

본문 내용을 3줄 요약하도록 설정해두었습니다.

4줄 이상의 글을 작성해주세요.

뉴스 기사

페이지 정보

작성자 테스터1 댓글 0건 조회 55회 작성일 20-06-22 18:10

본문

인공지능 요약 인공지능 자동 추출 기술로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전체보기를 권장합니다.
북한 당국이 22일 대남전단 1200만 장과 풍선 3000여 개를 준비했다며 “남조선의 깊은 종심까지 살포할 수 있는 여러 가지 삐라 살포 기재, 수단들이 준비됐다”고 밝혔다. 한·미 군 당국은 이날 북한의 전단 살포와 도발 가능성에 대비해 정찰기를 띄우며 24시간 대북감시에 나섰다.

북한이 총참모부의 4개 군사행동 중 하나인 전단 살포 계획을 신속히 진행하면서 한·미 군 당국은 북측의 추가적인 도발 가능성을 우려해 정찰자산 전개를 확대하고 있다. 이날 경남 사천공항에서 공군의 고고도 무인정찰기 글로벌호크(RQ-4)가 출격했으며, 미 육군 또한 시긴트(SIGINT·신호정보)를 전문적으로 수집·분석하는 특수정찰기인 가드레일(RC-12X)을 이날 오전 수도권 상공에 전개시켰다.

군 당국은 북한이 4개 군사행동 외에도 미사일 기지를 중심으로 활발한 군사활동을 벌이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날 국방부는 국회 국방위원회 업무보고를 통해 “북한의 미사일 관련 시설 내 인원 및 차량 활동이 지속되고 있다”고 보고했다. 미래통합당은 외교안보특별위원회가 한·미 동맹 강화와 대북제재 이행, 한·미 연합훈련 재개를 골자로 발의한 대북 결의안을 이날 당론으로 채택했다.
국방부 “北 미사일시설 이동”

북한 당국이 22일 대남전단 1200만 장과 풍선 3000여 개를 준비했다며 “남조선의 깊은 종심까지 살포할 수 있는 여러 가지 삐라 살포 기재, 수단들이 준비됐다”고 밝혔다. 한·미 군 당국은 이날 북한의 전단 살포와 도발 가능성에 대비해 정찰기를 띄우며 24시간 대북감시에 나섰다.

노동신문은 이날 ‘분노의 격류, 전체 인민의 대적 보복 열기’란 제목의 1면 기사를 통해 “중앙의 각급 출판인쇄기관들에서 1200만 장의 각종 삐라(대남전단)를 인쇄했다”며 “22일 현재 3000여 개의 각이한 풍선을 비롯해 남조선 깊은 종심까지 살포할 수 있는 여러 가지 살포 기재·수단이 준비됐다”고 전했다.

북한은 이번 전단 살포가 역대 최대 규모이자 ‘전 인민적, 전 사회적 분노의 표출’이라고 주장하며 “응징 보복의 시각은 바야흐로 다가오고 있다”고 주장했다. 특히 노동신문은 “삐라와 오물 그것을 수습하는 것이 얼마나 골치 아픈 일이며 얼마나 기분 더러운 일인가 하는 것을 한번 제대로 당해보아야 버릇이 떨어질 것”이라며 전단 살포가 대북전단에 대한 ‘보복성’ 작전이란 점을 분명히 했다.

북한이 총참모부의 4개 군사행동 중 하나인 전단 살포 계획을 신속히 진행하면서 한·미 군 당국은 북측의 추가적인 도발 가능성을 우려해 정찰자산 전개를 확대하고 있다. 이날 경남 사천공항에서 공군의 고고도 무인정찰기 글로벌호크(RQ-4)가 출격했으며, 미 육군 또한 시긴트(SIGINT·신호정보)를 전문적으로 수집·분석하는 특수정찰기인 가드레일(RC-12X)을 이날 오전 수도권 상공에 전개시켰다.

군 당국은 북한이 4개 군사행동 외에도 미사일 기지를 중심으로 활발한 군사활동을 벌이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날 국방부는 국회 국방위원회 업무보고를 통해 “북한의 미사일 관련 시설 내 인원 및 차량 활동이 지속되고 있다”고 보고했다. 미래통합당은 외교안보특별위원회가 한·미 동맹 강화와 대북제재 이행, 한·미 연합훈련 재개를 골자로 발의한 대북 결의안을 이날 당론으로 채택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접속자집계

오늘
59
어제
62
최대
268
전체
51,860

그누보드5
Copyright © elegantGNU.com. All rights reserved.